" 허위사실이나 음해성의 글, 사생활 침해, 상업성 광고 등의 게시물은
사전예고 없이 삭제될 수 있음을 알려드립니다."
등록시간: 2018년03월30일 16시27분   글쓴이: 전공노   조회 : 160  
 '국민의 공무원, 해직자원직복직, 노동3권,정치기본권 쟁취' 투쟁 선포


‘법외노조’ 10년 만에 설립신고증을 손에 쥔 전국공무원노동조합이 ‘법내노조’로서 첫 일성으로 “국민의 공무원, 100만 공무원의 노동조합”이 되겠다고 선포했다.

 

공무원노조는 고용노동부로부터 설립신고증을 교부받은 다음 날인 30일 오전, 청와대 앞 분수대 앞에서 ‘투쟁선포’ 기자회견을 열고 “공무원 노동운동의 새 지평을 열어나가고 20만 조합원 시대를 개척해 국민의 요구에 가장 먼저 화답하는 국민의 공무원이 되겠다”고 밝혔다.

 

또한 ‘해직자 원직복직‧성과주의 폐기‧노동3권‧정치기본권 쟁취’를 위한 중단 없는 투쟁을 이어갈 것임도 분명히 했다.

 

공무원노조 김주업 위원장은 ‘법적 지위’ 획득에 ‘막중한 책임감’을 느낀다며 ‘합법적 지위’를 무기 삼아 ‘선방’에서 투쟁하겠다고 밝혔다. 그는 “공무원노조는 헌법과 국민이 부여한 국민을 위한 봉사자 역할을 더 잘하기 위해 만들어진 조직”이라며 “앞으로 합법적 지위를 적극 활용해 적폐청산과 공직사회를 개혁하고 국민의 공무원으로 거듭나겠다”고 말했다.

 

이어 “공무원노조 16년 역사 동안 올바르지만 고통스런 길 걸어왔다. 이제 합법적 지위를 획득했지만 한국 사회의 여건상 앞으로도 험난한 길 걸을 수밖에 없다”며 조합원의 적극적 지지를 호소했다.

 

그러면서 정부에는 “설립신고증을 내 준 것은 시혜가 아니라 당연한 일”이라며 “문재인 정부는 약속한 대로 해직자 원직복직과 공무원의 노동3권, 정치기본권을 보장하고 노동존중 사회를 하루속히 추진하라”고 촉구했다.

 


또한 설립신고 교부 후 일부 언론에서 보도된 ‘해직자 배제 규약’과 관련해 “사실이 아니”라며 “공무원노조의 법적 지위가 인정되지 않은 것은 규약 문제나 법적 문제가 아니라 정치적 문제다. 규약 개정 전후는 본질적으로 달라진 것이 없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해고자 조합원은 끝까지 사수해야 할 원칙”이라며 그 원칙을 벗어나지 않는 범위에서 해직 동지들 존재를 확인하는 내용으로 규정 개정을 준비해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청와대 앞 기자회견에는 민주노총 유재길 부위원장이 참석해 공무원노조 설립신고 획득을 축하하며 격려했다. 유 부위원장은 “공무원과 교원도 이 나라 국민인데 겨우 투표권만 주고 있다. 전면적 정치 활동을 보장해야 한다”며 “해직자 원직복직과 성과평가제 폐지 등 공무원노조 투쟁과제에 민주노총이 엄호하며 함께 투쟁하겠다”고 밝혔다.

 

공무원노조 투쟁선포 기자회견은 청와대 앞과 공무원노조 전국본부 주요 거점 지역에서도 동시다발적으로 개최됐다.



                
  의견달기 ※ 최대 영문/한글 포함 500자 까지 등록 가능합니다. 
                                                          
[ 전체 총 : 26444 건 / 현재 1 페이지 / 총 1323 페이지 ]
26444   [사진] 06.30 교섭투쟁 결의대회   김해시지부 07월02일 101
26443   청년 공무원, 제주에서 평화통일을 외치다 '2030 청년 페스티벌'   전공노 07월02일 61
26442   [6.27~6.28] 신규직원 공무원노조 교육 실시   김해시지부 06월28일 218
26441   독도팔려던 매국노에 부정축재자 김종필 훈장수여 반대한다   진짜보수 06월27일 88
26440   6.12 북미정상회담 성공의 배경과 의의   기고문 06월19일 73
26439   [긴급] 신속집행 폐지 국민청원 동참   동참 06월11일 174
26438   김태호경남도지사후보측에 바란다  [2] 이병하 06월05일 385
26437   우리시 진영읍 사회복지직 투신?  [2] 조합원 06월01일 1286
26436   [사진] 조합원과 함께한 2018 작은 음악회   김해시지부 05월29일 180
26435   [사진] 6.9대회 17주년 기념식 및 가족 한마당   김해시지부 05월28일 133
26434   [경남도민일보] 공공기관 차등성과급 폐지하라!  [1] 김해시지부 05월24일 186
26433   여성살인사건 2주기 추모집회 참석 바랍니다   김해시지부 05월16일 161
26432   [소식지 5호]부단체장을 포함한 낙하산 인사 해결에 즉각 나서라!   경남본부 05월15일 127
26431   우리시노조에서 올린 '상급자에 대한 차량편의 제공에 대해' 에 대한 청탁금지법 위반여부 검토의견  [2] 감사관 05월15일 318
26430   해직자 원직복직! 노동3권, 정치기본권 쟁취! 5.1총력투쟁대회 열려   공무원U신문 05월03일 97
26429   서울 부산 광주광역시 등 노동절 휴무 결정...지부장님...   조광조 04월27일 172
26428   세월호 영화 '그날, 바다' 조합원 단체관람 사진   김해공노조 04월17일 160
26427   전국공무원노동조합 김해시지부 사무실 현판식   김해공노조 04월13일 149
26426   '국민의 공무원, 해직자원직복직, 노동3권,정치기본권 쟁취' 투쟁 선포   전공노 03월30일 160
26425   전국동시다발 투쟁 선포 기자회견   김해공노조 03월30일 106

  1 [2][3][4][5][6][7][8][9][10] [다음 10개 ▶▶]
        
 
  제목 이름 내용 대분류별